남북 정상, 9월 평양공동선언 합의서에 서명
남북 정상, 9월 평양공동선언 합의서에 서명
  • 김동훈 기자
  • 승인 2018.09.19 12: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 평양 방문 이틀째인 19일 오전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 남북정상회담 메인프레스센터 대형모니터에 9월 평양공동선언문에 서명한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모습이 나오고 있다.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 평양 방문 이틀째인 19일 오전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 남북정상회담 메인프레스센터 대형모니터에 9월 평양공동선언문에 서명한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모습이 나오고 있다.사진=연합뉴스

 

[뉴스로드]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평양공동선언 합의서'에 서명했다. 

양 정상은 19일 오전 11시22분 백화원 영빈관에서 합의서에 서명했다. 앞서 양 정상은 오전 10시 10분부터 배석자 없이 70여분간 단독 회담을 진행했다. 

전날 열린 1차 회담에서는 남측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과 서훈 국가정보원장이 배석했고, 북측은 김여정 노동당 중앙위원회 제1부부장과 김영철 중앙위 부위원장 겸 통일선전부장이 배석했으나 19일 열린 회담에서는 배석자 없는 단독회담이 열린 것. 

회담 후 양 정상은 합의문에 서명하고 기념 촬영에 응했다. 양 정상은 이 과정에서 취재진들에게 합의서를 펼쳐 보였다. 

한편 양 정상의 단독회담 후 별도의 확대 회담을 없을 것이라고 청와대 관계자는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