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문 대통령, 평화 위해 열정 바쳐”
김정은 ”문 대통령, 평화 위해 열정 바쳐”
  • 홍성호 기자
  • 승인 2018.09.20 1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19일 밤 평양 5.1경기장에서 열린 대집단체조와 예술공연 '빛나는 조국'에 입장한 뒤 박수를 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19일 밤 평양 5.1경기장에서 열린 대집단체조와 예술공연 '빛나는 조국'에 입장한 뒤 박수를 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뉴스로드] “오늘 문재인 대통령이 평양시민 앞에서 뜻깊은 말씀을 하시게 됨을 알려드린다. 오늘의 이 순간 역시 역사에 훌륭한 화폭으로 기록될 것이다”

19일 문재인 대통령과 평양 5·1 경기장에서 열린 집단체조를 동반 관람한 뒤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한 말이다.

김 위원장은 문 대통령을 소개하며 “평양시 각계 각층 인민들이 오늘 이렇게 뜻깊은 자리에 모여 모두가 하나와 같은 모습, 하나와 같은 마음으로 문재인 대통령과 남측 대표단을 따뜻하고 열렬하게 환영해 맞아주시는 모습 보니 감격스러움으로 하여 넘쳐나는 기쁨을 다 표현할 길이 없다”고 말했다.

이어 “오늘 나와 문재인 대통령은 북남관계 발전과 평화 번영의 여정에서 또 하나의 새로운 이정표가 될 소중한 결실을 만들어냈다”고 지적한 뒤 “오늘의 이 귀중한 또 한걸음의 전진을 위해 평양을 방문한 문재인 대통령의 지칠 줄 모르는 열정과 노력에 진심어린 감사의 뜻을 표하고 싶다”고 말했다.

김 위원장은 “평양시민 여러분. 문재인 대통령에 다시 한번 뜨겁고 열렬한 박수를 보내주시기 바랍니다”라고 권하는 등 문 대통령을 환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