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 매각설에 넷게임즈 주가 '상한가'
넥슨 매각설에 넷게임즈 주가 '상한가'
  • 박혜림 기자
  • 승인 2019.01.03 18: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정주 NXC대표.사진=연합뉴스
김정주 NXC대표.사진=연합뉴스

 

[뉴스로드] 게임업체 넥슨 창업주인 김정주 NXC 대표가 회사 매각을 추진한다.

3일 업계에 따르면 김정주 NXC 대표는 자신과 부인 유정현 NXC 감사, 개인회사인 와이즈키즈가 보유한 지분 전량(98.64%)을 매물로 내놨다.

NXC는 일본 상장법인 넥슨의 47.98%를 보유한 최대주주이다. 넥슨은 넥슨코리아 지분 100%를 가지고 있다. 넥슨코리아가 다시 넥슨네트웍스, 네오플 등 계열사를 지배하는 구조다.

2일 종가 기준 넥슨의 시가총액은 1조2천626억엔(약 13조원)으로 NXC 보유 지분 가치만 6조원 수준이다. 

NXC가 보유한 유럽 가상화폐거래소 비트스탬프, 고급 유모차 브랜드 스토케 등의 가치와 경영권 프리미엄을 더하면 전체 매각 가격은 10조원에 달할 것으로 업계는 예상하고 있다.

이날 코스닥시장에서 넥슨지티는 가격제한폭(29.98%)까지 오른 8280원에 장을 마감했다. 넷게임즈도 전일 대비 29.99% 상승한 9580원에 장 마감하는 등 주가가 상승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