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용택 전북은행장 연임 확정, 3월 공식 선임
임용택 전북은행장 연임 확정, 3월 공식 선임
  • 박혜림 기자
  • 승인 2019.01.18 13: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용택 전북은행장
임용택 전북은행장

 

[뉴스로드] 임용택 전북은행장의 연임이 확정됐다. 18일 JB금융지주 자회사CEO임원후보추천위원회(이하 임추위)는 지난 14일 차기 전북은행장 최종 후보로 임용택 현 은행장을 단독 추천했으며, 17일 임용택 전북은행장의 연임을 확정 했다고 밝혔다.

임추위는 임용택 은행장이 금융에 대한 경륜과 폭 넓은 식견을 갖추고 있으며, 취임 이후 지역은행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면서 내실을 다져왔고 이를 통해 앞으로 지역경제 발전에 크게 기여할 수 있는 적임자로 판단했다.

임용택 은행장은 1952년 전남 무안 출생으로 서울고와 성균관대를 졸업한 뒤 토러스 투자전문(주) 대표, 벤처캐피탈(주) 대표, 메리츠 인베스트먼트 파트너스(주) 대표, 페가수스 프라이빗 에퀴티(주) 대표 등을 역임했다. 

임 은행장은 30여년 동안 증권, 캐피탈, 은행 등 다양한 경력을 바탕으로 지난 4년 동안 전북은행을 안정적으로 이끌어 왔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지방은행으로는 최초로 인수한 캄보디아 프놈펜 상업은행(PPCBank)은 연평균 30% 이상의 괄목할 만한 성장세를 보이며 연 1300만 불 이상의 당기 순이익을 앞두고 있다. 

 임 행장은  '누구에게나 따뜻한 금융'을 경영 이념으로 내세우고 있다. 이를 통해 도내 소외계층 및 사회적 약자에게 금융 사다리를 제공,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겠다는 각오다. 

 임 행장은 오는 3월로 예정된 주주총회를 통해 제13대 전북은행 은행장으로 공식 선임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