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서비스센터 직원 직고용 협상 타결
LG전자-서비스센터 직원 직고용 협상 타결
  • 박혜림 기자
  • 승인 2019.03.15 17: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로드] LG전자가 서비스센터 대표단과 직접고용과 관련된 제반 사안을 협상한 결과 합의에 도출했다. 앞서 LG전자는 지난해 11월 전국 130여개 서비스센터 협력사 직원 3,900여명을 직접 고용한다고 발표한 바 있다.

LG전자는 합의된 채용 기준에 맞춰 5월 1일부터 서비스센터 직원을 직접 고용할 예정이다. 상반기 내에는 직접고용과 관련한 모든 절차를 완료할 방침이다.

LG전자는 서비스센터 직원을 직접 고용하게 된 배경에 대해 “전문적이고 차별화된 서비스로 고객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서다. 특히 별도의 자회사를 두지 않고 LG전자가 직접 고용하는 것은 양질의 일자리 확대라는 정부 정책과 궤를 같이 하는 것이며, 고객들에게는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하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LG전자는 직접고용 절차가 완료될 때까지 고객들이 불편을 겪지 않도록 서비스 제공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한편, LG전자가 직접고용하게 될 3,900여명 가운데 현재까지 90% 이상이 LG전자노동조합(위원장 배상호)에 가입한 상태다. LG전자와 노동조합은 이번 직접고용을 계기로 노사 상생에 힘을 모을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