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한국 거래소 이틀째 압수수색 '삼바 상장 의혹'
검찰, 한국 거래소 이틀째 압수수색 '삼바 상장 의혹'
  • 김동훈 기자
  • 승인 2019.03.15 17: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뉴스로드] 삼성바이오로직스의 '고의 분식회계'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이 한국거래소를 압수수색했다.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송경호 부장검사)는 15일 오전 서울 여의도 한국거래소에 수사관을 보내 삼성바이오 상장 관련 자료와 컴퓨터 하드디스크 등을 확보했다. 검찰은 전날  한국거래소를 압수수색한데 이어 서울 강동구 상일동 삼성물산 건설부문 사무실 등 10여곳을 압수수색했다.

한국거래소는 2016년 삼성바이오로직스가 코스닥 시장에 상장되는 과정에서 상장요건을 완화해 특혜 의혹을 제기된 바 있다. 

검찰은 압수물 분석을 마치는대로 삼성바이오와 거래소 관계자 등 2016년  상장 당시 관련 인사들을 소환 조사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