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N, ‘세계자폐인의 날’ 맞아 사옥에 '파란 불'
NHN, ‘세계자폐인의 날’ 맞아 사옥에 '파란 불'
  • 홍성호 기자
  • 승인 2019.04.02 14: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 2일 '세계 자폐인의 날'을 맞아 NHN이 판교 본사 사옥 플레이뮤지엄에서 '블루 라이트 캠페인'에 동참, 푸른 전구 모양을 연출한다. / 사진 제공 = NHN
4월 2일 '세계 자폐인의 날'을 맞아 NHN이 판교 본사 사옥 플레이뮤지엄에서 '블루 라이트 캠페인'에 동참, 푸른 전구 모양을 연출한다. / 사진 제공 = NHN

[뉴스로드] NHN이 '세계 자폐인의 날'을 맞아 사옥에 파란 불을 밝힌다.

4월 2일은 UN이 지정한 ‘세계 자폐인의 날(World Autism Awareness Day)’로, 자폐에 대한 사회 전반의 이해를 높여 우리 사회에서 함께 살아갈 수 있게 도움을 주자는 취지로 지정되었으며, 올해로 12회째를 맞고 있다.

전 세계는 이날을 기념해 자폐인에 대한 관심과 이해를 상징하는 파란색 조명을 밝히는 ‘블루 라이트 캠페인(LIGHT IT UP BLUE)’을 진행하는데 호주 오페라하우스, 이집트 피라미드를 비롯한 서울 롯데월드타워, 부산 광안대교 등 세계 170여 개국 2만여 개 이상의 명소에서 참여하고 있다.

NHN은 본사 사옥인 ‘플레이뮤지엄(Play Museum)’ 외관에 전구 모양의 푸른 빛 전구를 밝힌다. 4월 2일 저녁 7시부터 8시까지 한 시간 동안 건물 외벽에 설치된 녹색의 루버를 활용해 캠페인의 상징인 전구 모양을 연출할 예정이다. NHN은 2014년부터 이 캠페인에 동참하고 있다.

한편, NHN은 장애인 일자리 창출을 위해 판교 최초 자회사형 표준사업장 ‘NHN굿프렌즈’를 설립하고 중증장애인들이 경제적으로 자립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등 장애인의 다양한 사회 활동을 지원하는 사회적 책임 활동(CSR)에 적극적인 모습을 보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