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야구, 지역경제 활성화에 긍정적 영향
프로야구, 지역경제 활성화에 긍정적 영향
  • 박혜림 기자
  • 승인 2019.04.04 17: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료=BC카드
프로야구 경기 시 업종별 매출 증가율. 자료=BC카드

[뉴스로드] 프로야구 경기가 지역경제를 활성화시킨다는 조사 결과가 발표됐다.

BC카드 빅데이터센터가 지난 2018년 3월~4월 야구장을 찾은 고객 6만여 명의 매출 데이터를 활용, 프로야구 권역별 각 지역 1개 구단씩을 선정해 분석한 결과 야구장 및 반경 1㎞내 지역 매출이 약 2.2% 늘어난 것으로 확인됐다.

경기가 열리는 날 매출이 가장 많이 증가한 업종은 스낵(분식, 치킨 등)으로 경기가 없는 날보다 약 25.1% 증가했다. 편의점은 14.8%, 서양음식(피자, 햄버거, 카페 등)은 10.7% 증가해 마찬가지로 야구경기 특수를 톡톨히 누렸다. 반면 주유업종의 경우 0.3%로 경기 유무에 따른 매출 변동이 거의 없었다.

야구장 이용객들은 경기시작 전 주로 서양음식과 스낵 등 먹거리 위주의 소비 행태를 보였으나, 경기 후에는 일반 한식과 주점으로 이동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편의점은 경기 시간대와 상관없이 가장 이용률이 높았다.

야구장 이용객 중 타 지역 거주자(원정팬)는 연고 지역 거주자(홈팬)에 비해 약 4000원을 더 소비하는 것으로 나타냈다. 또한 가맹점 이용 고객 증가율을 분석한 결과, 홈팀이 승리할 경우 홈팀 이용객이 7.4% 증가하고, 원정팀이 승리하면 원정팬 이용객이 6.8%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경기 승패에 따라 소비 성향도 달라지는 셈.

김진철 BC카드 마케팅부문장(전무)는 “이번 조사를 통해 ‘관중이 곧 손님이다’라는 것이 증명된 만큼 프로야구가 개막함에 따라 인근지역이 더욱 활성화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