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반기 모바일뱅킹 일평균 6조원 돌파
상반기 모바일뱅킹 일평균 6조원 돌파
  • 박혜림 기자
  • 승인 2019.10.01 1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료=한국은행
자료=한국은행

[뉴스로드] 올해 상반기 모바일뱅킹 일평균 이용 금액이 사상 처음으로 6조원을 돌파했다.

1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2019년 상반기중 국내 인터넷뱅킹서비스 이용현황’에 따르면, 올 상반기 인터넷뱅킹을 통한 조회‧자금이체‧대출신청서비스 이용금액은 하루 평균 47조7550억원으로 전년말에 비해 0.2% 늘어났다. 이중 모바일뱅킹 이용금액은 6조417억원으로 같은 기간 10.8% 늘어났다.

건수 기준으로는 인터넷뱅킹 이용 건수는 전기말 대비 17.5% 증가한 14만7164건이었으며, 이중 모바일뱅킹 이용건수는 9만910건으로 전기말보다 15.5% 늘어났다. 

인터넷뱅킹 이용실적 중 모바일뱅킹 비중은 건수 기준 61.8%로 집계됐다. 인터넷뱅킹 이용자들은 10건 중 6건의 업무를 모바일로 처리하는 셈이다. 다만 금액기준으로는 12.7%에 그쳐, 아직 모바일뱅킹을 통한 업무는 소액 자금이체 등에 치중된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6월말 기준 국내은행의 인터넷뱅킹 등록고객 수는 1억5262만명으로 전년말 대비 4.1% 늘어났다. 이중 인터넷뱅킹 개인 및 법인 등록고객 수는 각각 전년말 대비 4.1%, 4.6% 증가한 1억4302만명, 960만명으로 집계됐다.

모바일뱅킹 등록고객 수는 1억1289만명으로 같은 기간 7.8% 늘어났다.

인터넷뱅킹 비중이 늘어나는 가운데, 창구업무의 비중은 줄어드는 추세다. 지난 6월 중 전체 입출금‧자금이체업무 중 은행 창구를 통해 처리된 경우는 전체의 7.7%에 그쳤다. 조회서비스의 경우 창구 비중은 7.4% 수준이었다. 반면, 해당 업무 중 인터넷뱅킹을 통해 처리된 경우는 전체의 56.6%, 88.4%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