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일부 "금강산관광 만나서 풀자" 실무협상 제의
통일부 "금강산관광 만나서 풀자" 실무협상 제의
  • 홍성호 기자
  • 승인 2019.10.28 18: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상민 통일부 대변인. 사진=연합뉴스
이상민 통일부 대변인. 사진=연합뉴스

 

[뉴스로드] 통일부와 현대아산은 28일 오전 남북공동연락사무소를 통해 북측 조선아시아태평양평화위원회와 금강산국제관광국 앞으로 통지문을 전달했다. 앞서 북한은 금강산 관광지구 내 남한 시설 철거에 대해 서면으로 협의하자고 통지했으나 통일부는 서면이 아닌 실무협상을 통해 관련 협의를 진행하자고 역제안했다. 

28일 이상민 통일부 대변인은 "오늘 오전 남북공동연락사무소를 통해 북측 조선아시아태평양평화위원회와 금강산국제관광국 앞으로 각각 통지문을 전달했다. 정부는 북측이 제기한 문제를 포함해서 금강산 관광 문제 협의를 위한 당국 간 실무회담 개최를 제의했다"고 밝혔다.  

이 대변인은 이어 "현대아산은 당국 대표단과 동행하여 북측이 제기한 문제와 더불어 금강산 지구의 새로운 발전방향에 대한 협의를 제의했다"고 전했다.  

이 대변인은 "남북관계의 모든 현안은 대화와 협의를 통해 해결해 나가야 한다는 것이 정부의 일관된 입장이다. 금강산 관광 문제와 관련해서도 우리 기업의 재산권에 대한 일방적인 조치는 국민 정서에 배치되고 남북관계를 훼손할 수 있는 만큼 남북 간에 충분한 협의를 거쳐 합리적으로 해결해 나갈 필요가 있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