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희룡 지사 "세대 교체 통해 보수 혁신 이루어야"
원희룡 지사 "세대 교체 통해 보수 혁신 이루어야"
  • 김동훈 기자
  • 승인 2020.01.23 10: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22일 오전 국회에서 원희룡 제주도지사와 만나 악수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22일 오전 국회에서 원희룡 제주도지사와 만나 악수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뉴스로드] 원희룡 제주도지사가 보수통합 논의에 가세했다. 원 지사는 22일 국회에서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를 만나 “과거 보수정당에 실망한 중도보수층 뿐 아니라 비문(재인)·중도층 유권자들까지도 고개를 끄덕일 수 있는 단일통합 야당이 돼야 한다”고 말했다. 

원 지사는 “’도로 새누리당’이라는 틀을 넘어 중도층 국민들도 공감할 수 있는 과감한 구태청산 그리고 정치적 영역의 확장 의지를 분명히 보여야 한다. 저도 모든 것을 내려놓고 융합하는 역할을 하겠다”고 말했다. 

원 지사는 황 대표와 회동 직후 기자들과 만나 “통합신당의 지도체제는 창당준비위원회에서 구체적으로 의논해야겠지만, 국민의 뜻을 모으기 위해선 모두 힘을 합해 집단지도체제로 가는게 바람직하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원 지사는 현재 무소속으로 소속된 정당이 없다. 또 현직 지사 신분이어서 선거법상 선거운동을 할 수 없다. 이를 의식한 듯 원 지사는 "시대는 세대 교체를 요구한다. 새롭고 유능한 젊은 세대가 보수진영에 영입되도록 뒷받침하는 역할을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