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광폭 행보, 경실련 KAIST 잇따라 방문
안철수 광폭 행보, 경실련 KAIST 잇따라 방문
  • 홍성호 기자
  • 승인 2020.01.23 1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른미래당 안철수 전 의원이 22일 오후 경기도 안산시 청년창업사관학교를 방문해 청년창업가와 간담회에 앞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바른미래당 안철수 전 의원이 22일 오후 경기도 안산시 청년창업사관학교를 방문해 청년창업가와 간담회에 앞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뉴스로드] 안철수 전 바른미래당 대표가 정치 재개 선언 후 보폭을 넓히고 있다. 안 전 대표는 22일 경실련 관계자를 만난데 이어 23일 AI 대학원을 방문해 정송 AI대학원장과 면담을 갖는다. 

안 전 의원은 경실련 윤순철 사무총장, 김헌동 부동산건설개혁본부장과 간담회를 갖고 “경실련에서 여러 중요한 과제를 말했다. 그 중 하나가 분양가 상한제 도입이다. 그 부분을 현 정부는 선거 이후로 미루고 있는데 빨리 도입해야 한다는데 동의한다”고 말했다. 

이어 “미래 성장을 위한 투자가 아닌 불로소득을 위한 부동산 투기는 망국의 지름길이다. 집 없는 서민들은 자산 양극화 때문에 울고, 젊은 세대는 결혼도 출산도 못하는 현실이 암울하다”고 지적하며 “정부는 제대로 된 통계와 해법이 이미 나와 있는 상황임을 인식하고 지금이라도 실행할 수 있는 정책을 실행해야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