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베이성 방문' 외국인 입국제한 4일 0시 시행
'후베이성 방문' 외국인 입국제한 4일 0시 시행
  • 홍성호 기자
  • 승인 2020.02.04 18: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로드]

사진=연합뉴스 제공
사진=연합뉴스 제공

 

[뉴스로드] 4일 오전 0시부터 ‘후베이성 방문 외국인 입국 제한’ 조치가 시행됐다.

중앙사고수습본부는 4일 세종정부청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관련 브리핑을 열고 " 0시부터 6시 사이에 중국발 항공기 총 5편이 입국했으며 입국이 거부된 사람은 없었다"고 밝혔다.

정부는 이날부터 14일 이내에 후베이성을 방문한 모든 외국인의 입국을 금지하고 있다.

인천국제공항의 제1터미널에 2곳(A·F입국장), 제2터미널에 1곳(A입국장) 등 총 3곳의 중국전용 입국장이 설치됐으며, 특별입국절차가 진행 중이다.

중국에서 입국하는 모든 내외국인은 검역을 통과한 이후 국내 거주지와 연락처를 확인하는 절차를 거쳐야 한다. 현장에서 실제 연락 가능 여부를 확인한 뒤 입국 허용 여부가 결정된다.

연락처 확인을 위해 중국전용 입국장에 유선전화 총 84대가 설치됐다. 국방부 지원인력 217명이 현장에 배치돼 입국절차를 진행중이며, 이중 40명은 통역요원이다.

현장에서는 연락처 수신 불가로 입국 거부된 사람에 대해서는 국내 통신사 유심칩을 구매 후 현장에서 연락처를 다시 확인해 입국시키는 절차를 밟고 있다.

<출처: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