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마사회, 부패방지 평가 ‘최우수 기관’ 선정
한국마사회, 부패방지 평가 ‘최우수 기관’ 선정
  • 김동훈 기자
  • 승인 2020.02.06 12: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마사회 본관
한국마사회 본관

 

[뉴스로드] 한국마사회(회장 김낙순)는 국민권익위원회에서 주관하는 ‘2019년도 부패방지 시책평가’에서 최우수 등급인 1등급을 달성해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부패방지 시책평가’는 국민권익위원회가 공공기관의 자발적인 반부패 노력을 객관적으로 평가하고 공공부문의 청렴 수준을 높이기 위해 2002년부터 시행하고 있는 평가 제도다. ▲반부패 계획 수립 ▲청렴 생태계 조성 ▲부패통제 실효성 확보 ▲청렴행정·청렴경영 성과·확산 ▲부패 방지제도 운영 등 총 5개 영역으로 이행 실적을 평가하고 기관별로 1~5등급으로 평가했다. 

평가대상 기관은 중앙행정기관, 지방자치단체, 국·공립 대학, 공직 유관단체 등 총 270개 기관이 대상이었다. 한국마사회는 93.68점을 기록하며 최우수 등급인 1등급을 달성했다.

국민권익위원회는 이번 평가에서 한국마사회만의 부패 방지를 위한 노력을 높게 평가했다. 특히 新청렴 경영방침(준수의 경영, 공개의 경영, 수용의 경영, 건전의 경영) 천명, 윤리청렴경영위원회 개최 등 청렴을 몸소 체득하기 위한 자발적인 변화와 개선 의지 등을 호평했다.

한국마사회는 ‘사업추진 전반의 투명성 강화’를 2019년도 중점 실천 과제로 선정, 공정성과 청렴을 내재화하기 위해 힘썼으며 국민참여혁신단, 경마정책자문단 등을 통해 국민 눈높이에서 공감하고 혁신하기 위한 의견 청취에도 박차를 가했다. 

한국마사회 김낙순 회장은 “이번 부패방지 시책평가의 최우수 등급 달성은 저희 임직원 모두가 반부패에 대한 강한 의지와 실천으로 달성해낸 쾌거”라고 소감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