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화학 "인도공장 2차 가스 누출 없다"
LG화학 "인도공장 2차 가스 누출 없다"
  • 박혜림 기자
  • 승인 2020.05.08 13: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로드] LG화학은 8일 인도 남부 비사카파트남의 LG폴리머스인디아 공장에서 가스 2차 누출이 발생했다는 외신 보도와 관련해 사실이 아니라고 부인했다.

LG화학은 이날 “2차 누출이 된 것은 아니며, 탱크 내 온도 상승 우려로 만약의 사태에 대비해 경찰에 주민 대피를 요청한 내용이다”고 밝혔다. 

이어 “현재 탱크 내 용수 투입 등 필요한 조치를 진행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지난 7일 오전3시(현지시간) 인도 남부에 있는 LG화학과 외신 등에 따르면 LG폴리머스 인디아 공장 인근에서 유독 가스가 누출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인근 주민 수백여명이 증상을 호소해 병원에서 치료 중이며 최소 9명이 가스 노출로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인근 주민들은 눈이 타는 듯한 고통을 호소했으며 호흡곤란, 어지럼증, 구역질 등의 증상을 보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