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50플러스재단-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 일자리 발굴 MOU
서울시50플러스재단-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 일자리 발굴 MOU
  • 김동훈 기자
  • 승인 2020.07.08 1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서울시 제공.
사진=서울시 제공.

[뉴스로드] 서울시50플러스재단(대표이사 김영대)은 50+세대의 사회적 경제 분야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과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이번 협약은 50+세대를 위한 사회적 경제 분야 일자리 모델을 발굴하고 공동 협력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마련됐다. 

8일 오후 3시 서울시50플러스 중부캠퍼스에서 열리는 협약식에는 김영대 서울시50플러스재단 대표이사, 김인선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다. 

이번 협약을 통해 두 기관은 경험과 경력을 갖춘 50+인재를 발굴하고, 이들을 사회적 경제 기업과 연결하는 일자리 연계 및 취·창업 지원을 위해 공동 협력할 계획이다. 특히 서울을 벗어나 인천·경기 지역 사회적 경제 기업에 서울의 우수한 50+ 인재를 연결하는 지역 간 협력체계를 구축할 계획이다.

또한 사회적 경제 기업 판로지원을 위해 서울50+인턴십의 한 분야로 소셜마케터 사업도 7월부터 협력 운영하고 있다. 

서울시50플러스재단 김영대 대표이사는 “사회적 가치와 일자리 창출을 함께 실현하고자 하는 두 기관의 협력 사업이 실효성 있는 성과를 만들어 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며 “앞으로도 시대의 변화를 반영하는 새로운 중장년 일자리 모델 발굴을 위해 적극 힘쓰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