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도시제조업 긴급자금 지원' 2차 접수
서울시 '도시제조업 긴급자금 지원' 2차 접수
  • 홍성호 기자
  • 승인 2020.07.14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서울시 제공.
사진=서울시 제공.

[뉴스로드]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역경제의 근간인 제조 산업이 타격을 받고 있다. 2020년 5월 고용노동부가 발표한 노동력 조사 자료에 따르면 제조업 종사자는 366만 명으로 전년 대비 6만 9천명이 감소해 역대 최대 감소폭을 기록했다. 

이에 서울시는 제조업 지원을 위해 지난 5월 추경을 통해 긴급예산  총 200억을 확보, 사업공고를 거쳐 지난 7일 총 1,271개 업체를 선정 완료했다. 서울시는 이후 추가 모집 공고를 내고 지원을 확대하고 있다. 추가모집을 통해 약 400여개의 사업체가 지원 받을 것으로 서울시는 전망하고 있다. 

서울시 ‘도시제조업 긴급자금 지원’은 ‘코로나19’ 영향으로 매출급감과 고용위기를 겪고 있는 ‘서울 4대 제조업(의류봉제‧수제화‧인쇄‧기계금속)’이 지원 대상이다.  50인 미만 도시제조업(의류봉제‧수제화‧인쇄출판‧기계금속‧귀금속) 사업체당 최대 3천만 원을 지원하며, 지원을 받은 사업체는 최소 3개월 간 종사자 고용을 유지해야한다. 

신청 접수는 7월 16일부터 30일까지 온라인으로 진행된다. 서울시는 원활한 접수를 돕기 위해 ‘도시제조업 긴급자금 통합접수지원   센터’를 운영한다.

신청기간, 신청서류 및 기타 자세한 내용은 서울시 홈페이지 공고란을 통해 상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