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환경백서 발간, 23개 람사르 등록 습지 등 담아
2020 환경백서 발간, 23개 람사르 등록 습지 등 담아
  • 박혜림 기자
  • 승인 2020.11.03 0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로드] 환경부는 2019년부터 2020년 상반기까지 정부가 추진한 각종 환경정책의 성과와 현재 추진 중인 주요 환경정책 등의 정보를 총망라한 '2020 환경백서'를 발간했다. 

'환경백서'는 전년도에 추진한 주요 환경정책 내용과 중장기 발전방향 등을 전체적으로 조망하고, 당해 연도의 주요 환경정책을 국민에게 알리기 위해 1982년부터 발간하고 있으며 올해는 지난 10월 30일 발간됐다.

'2020 환경백서'는 제1편에서 '환경정책 추진성과'를 소개하고, 제2편에서 상세한 정책추진 동향과 전망 및 계획을, 부록에서 주요 통계와 주요업무 추진일지 등을 담았다.

제1편에서는 ▲미세먼지 저감 추진정책, ▲통합물관리, ▲제5차 국가환경종합계획 수립, ▲가습기살균제 피해자 지원확대, ▲불법폐기물 처리 및 재활용 촉진정책, ▲녹색경제 활성화 등의 환경정책 추진성과를 정리했다.

제2편에서는 자연·물·대기환경 및 폐기물·보건환경·화학물질 관리 등 분야별 정책현황과 국내·외 상황, 향후전망과 계획까지 한눈에 볼 수 있다.

이번 백서는 2019부터 2020년에 신설·시행된 주요 정책인 미세먼지 계절관리제, 대기관리권역제 및 스마트상수도 관리체계 등에 대한 내용도 새로 추가했다. 또한, 람사르협약(1971)이  채택된지 50년을 맞아 우리나라에서 등록한 23개 람사르 등록 습지의 사진 및 주요정보를 화보로 넣었다.

'2020 환경백서'는 각급 행정기관, 대학 등 교육기관과 국·공립 도서관 등에 배포되며, 전국 주요서점을 통해 이달 말부터 유료로 판매될 예정이다. 또한, 환경부 누리집(www.me.go.kr) 발행물 게시판에 그림파일(PDF)로 전문이 게재되어 무료로 내려받아 볼 수 있다. 

조명래 환경부 장관은 "기후환경 위기의 해결을 위해 우리 생활의 모든 면에서 환경가치를 내재화하는 녹색전환을 가속화해야 하며, 환경백서가 '녹색전환'의 밑거름이 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