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공동체 활성화 우수 아파트단지 7곳 선정"
서울시 "공동체 활성화 우수 아파트단지 7곳 선정"
  • 박혜림 기자
  • 승인 2020.12.10 09: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로드] 서울시는 「2020 아파트 공동체 활성화 공모사업」에 성북구 월곡루나밸리 아파트 단지가 대상수상단지로 선정되었다고 10일 발표했다. 

「2020 서울시 아파트 공동체 활성화 공모사업」은 코로나-19 확산에 대비하고자 우수사례를 공유하기 위한 기존의 공동주택 한마당 행사를 대체하고 발표회를 개최하였다. 코로나-19로 인해 사업진행의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공모사업 참여 단지들은 또 다른 방법으로 주민들과 소통, 공유하는 ‘비대면‧언택트’의 패러다임을 제시하였다. 


「아파트 공동체 활성화 공모사업」은 주민 제안의 다양한 아파트 공동체 활동(친환경 활동, 교육·문화강좌, 주민화합축제 등)을 지원해 건강한 주거공동체 문화를 조성하는데 목적이 있다. 2012년 아파트 공동체 활성화 사업 시작 당시 119개였던 참여단지는 올해 코로나-19에도 불구하고 참여단지가 298개 단지로 늘어나는 등, 지역 주민의 관심과 참여가 나날이 증가하고 있다.

금년도 아파트 공동체 활성화 공모사업에 참여한 298개 단지 가운데 자치구 추천 및 서울시 심사위원 심사(1차 서류심사)를 통해 7개 단지가 발표단지로 선정되었다. 대상 수상단지인 월곡래미안루나밸리는 입주 13년차 아파트로 공동체단체인 ‘다나눔회’를 중심으로 2016년도부터 공동주택 공동체 활성화 사업에 꾸준히 참여하고 있는 단지로, 매년 ‘공유와 소통, 나눔이 있는 월곡래미안루나밸리’라는 주제로 DIY공방, 반찬나눔, 루나밸리영화제, 달빛친구도서관 개관, 탁구교실 등 다양한 공동체 활동의 모범을 보여주어 지난해 금상 수상에 이어 올해 대상 수상으로 2년 연속 우수단지에 선정됐다.
  
특히, 올해에는 예고 없이 찾아온 코로나-19로 많은 단지에서 공동체 활동을 주춤하고 있을 때 비대면 방식으로 같이하는 밥상 활동(월곡래미안루나밸리, 성북구), 친환경 마스크 만들기 키트제공(왕십리 자이, 성동구), 발코니 음악회(북한산힐스테이트1차, 은평구), 송편 만들기(왕십리KCC스위첸, 성동구), 찾아가는 삼계탕데이(신당남산타운, 중구), 치매예방 종이접기(청량리한신1차, 동대문구), 푸른 마을 가꾸기(방화개화, 강서구)등 다양한 활동을 발표하였고, 이외에도 방역수칙을 준수해가며 주민들과 함께 코로나-19를 이겨내는 모습을 보여주었다.
    

 김성보 서울시 주택건축본부장은 “올해 아파트 공동체 활성화 공모사업은 ‘비대면·언택트’ 방식을 통해 주민들이 소통하고 사업활동을 공유함으로써 공동체 가치를 증진시킬 수 있었다"며 “공모사업 우수사례 발표회를 통해 발표자분들이 각 단지의 우수사례를 확산시켜 코로나-19를 함께 이겨내어 공동체 가치 회복이 이루어졌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