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빗물저금통' 신청하세요 서울시 "설치비 90% 지원"
'빗물저금통' 신청하세요 서울시 "설치비 90% 지원"
  • 홍성호 기자
  • 승인 2021.02.18 1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로드] 서울시가 하수도에 버려지는 깨끗한 빗물을 모아 청소나 조경용수로 사용하는 ‘빗물 저금통’(빗물이용시설) 설치비 지원 신청을 18일부터 받는다고 밝혔다.

선정된 대상자는 건축 유형에 따라 설치비 90%(기준설치비 대비)를 지원 받는다, 지원 금액은 개인용 소형 빗물이용시설의 경우 최대 217만원까지, 학교 및 공동주택의 경우 최대 2,000만원까지 지원하며, 신청자는 설치비의 10%만 부담하면 된다

‘빗물저금통’은 지붕 등에 내린 빗물을 모아 필요한 곳에 활용할 수 있는 시설이다. 이렇게 모아진 빗물은 텃밭에 화단 조경용수나, 마당 청소용수 등 다양한 용도로 활용할 수 있어 수돗물 사용 절감 효과를 볼 수 있다. 또한 강우 시 하수도의 부하를 덜어 주고 수질 오염 방지, 열섬 현상 완화 둥 도시환경 문제까지 해결할 수 있다.

서울시는 2007년부터 빗물저금통 보급을 시작하여 지금까지 1,161개의 빗물저금통을 보급했으며 올해는 약 3억여 원 예산을 배정해 개인용 소형 59개소, 학교 및 공동주택에 9개소를 지원할 예정이다, 시설 설치자는 5년 동안 의무적으로 사용하여야 하며 5년 이내에 미사용  하거나, 무단 철거할 경우 보조금이 환수될 수 있다.  

설치를 원하는 시민은 신청서류를 작성해 해당 자치구(개인용 소형) 및 서울시(학교 및 공동주택)에 2월 18일부터 신청하면 되며, 이후  지원 대상으로 확정되면 설치비용을 지원받게 된다. 학교 및 공동주택의 경우 3월 31일까지 서울시로 신청 후, 4월 선정위원회를 통해 지원 대상 9개소가 선정된다. 

김재겸 서울시 물순환정책과장은 “기후 변화로 물부족 현상이 심화되고 있는 요즘, 빗물이용시설을 설치하면 물을 절약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환경을 살리는 일에도 동참할 수 있다”며 “평소 빗물을 활용하기를 원하는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