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안전공사, 해빙기 신재생에너지시설 안전 점검
전기안전공사, 해빙기 신재생에너지시설 안전 점검
  • 박혜림 기자
  • 승인 2021.03.08 16: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한국전기안전공사 제공
사진=한국전기안전공사 제공

 

[뉴스로드] 한국전기안전공사가 재난 취약시기인 해빙기를 앞두고 신재생에너지 발전설비의 안전관리 실태를 확인하기 위한 합동 점검을 마쳤다. 

2월 23일부터 3월 5일까지 열흘 간, 한국에너지공단, 학계 전문가와 합동으로 펼친 이번 안전점검은 태양광과 풍력은 물론, 연료전지, 에너지저장장치, 소수력 등 40여개 주요 발전시설을 대상으로 했다.

공사는 이번 합동 점검결과를 토대로, 화재나 자연재해로 인한 시설 안전사고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관련 대책을 강구해나갈 계획이다. 

아울러 정부, 유관기관과도 협력해 신재생에너지 발전설비에 대한 종합 안전관리 개선방안을 마련하는 데도 일익을 보탤 예정이다. 

김권중 기술이사는 앞서 4일, 충남 보령 태양광 시설과 서산 연료전지 발전시설 현장을 방문, 관계자로부터 시설관리의 어려움을 듣고, “기후변화로 자연재해가 늘고 있는 상황에서 이에 대한 제도적인 보완사항을 더욱 세심히 살펴나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