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부, '생활속 플라스틱 줄이기' 2차 실천운동 시작
 환경부, '생활속 플라스틱 줄이기' 2차 실천운동 시작
  • 홍성호 기자
  • 승인 2021.03.31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로드] 환경부는 3월 31일부터 불필요한 플라스틱 사용을 줄이고 순환 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제2차 생활 속 플라스틱 사용 줄이기 실천 운동'을 시작한다.

이번 실천 운동은 올해 1월 4일부터 2,740명이 참여한 1차 행사(고고 챌린지)의 열기를 잇는 후속 행사로, 생활 속 불필요한 플라스틱을 줄이기 위해 할 수 있는 일 1가지와 하지 않을 일 1가지를 약속하는 내용을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올리고, 후속 주자를 지목하는 방식으로 이어간다.

실천 운동 첫 주자는 한정애 환경부 장관이다. 한정애 장관은 31일 오후 '불필요한 일회용품은 사용하지 않고, 텀블러와 같은 다회용품 사용을 생활화 하기' 등 생활 속 플라스틱 줄이기 실천을 약속하고, 그 내용을 사회관계망서비스(SNS)인 환경부 페이스북 및 인스타그램에 올린다.

한정애 장관은 다음 실천 주자로 김성원, 송옥주, 전혜숙 국회의원과 전해철 행정안전부 장관, 서욱 국방부 장관, 신학철 엘지화학 대표 등 6명을 지목했다.

김성원, 송옥주 국회의원은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위원으로 활발한 환경관련 입법활동을 하고 있으며, 전혜숙 국회의원은 대정부질문을 통해 플라스틱 문제 해결의 필요성을 역설하는 등 플라스틱 폐기물 문제에 대해 지속적인 관심을 보여왔다.

행정안전부는 투명페트병 별도 분리배출 등 지자체와 환경협업이 필요한 분야를 지원하고 있으며, 국방부는 지난 3월 15일 기능성 재활용 운동복 1만 벌을 시범 구매하는 등 플라스틱 재활용 활성화에 앞장서고 있다.

엘지화학은 플라스틱 열분해 민·관 협의체에 참여하여 플라스틱의 순환이용 활성화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다.

한편, 환경부는 만화 작가들과 협업하여 이번 실천 운동을 다룬 인스타툰(인스타그램 연재만화)를 4월 중 제작할 예정이며, 이를 통해 이번 실천 운동이 더옥 확산되도록 홍보할 계획이다.

한정애 장관은 "코로나19로 달라진 우리의 일상생활 속에서 서로에 대한 배려는 더하되, 불필요한 플라스틱 사용은 빼는 일에 국민 여러분들의 힘을 보태주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