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도서관 "헌책 공유시장 `한 평 책방` 온라인 개최"
서울도서관 "헌책 공유시장 `한 평 책방` 온라인 개최"
  • 박혜림 기자
  • 승인 2021.05.26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로드] 서울도서관이 헌책 공유시장 <한 평 책방>을 온라인으로 개최한다. 서울 시민 누구나 자신의 헌책을 판매하고, 청계천 헌책방·인기 작가·유튜버 등의 헌책을 구매할 수 있다.

<한 평 시민 책시장>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온라인으로 개최한다. ‘헌책팔기&교환하기’ 신청은 5월 27일(목)~6월 9일(수), ‘구글폼 신청페이지’를 통해 시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헌책사기’는 6월 17일(목)~6월 30일(수) ‘네이버 스마트스토어’에서 구입하면 된다.


이번 행사는 시민 누구나 헌책 판매자, 구매자가 되는 ‘비대면 헌책 공유마켓’으로 운영된다. ‘헌책팔기&교환하기’ 기간 동안 시민들은 온라인 신청 페이지를 통해 자신의 소중한 헌책을 권당 5,000원에 판매하거나 다른 책으로 교환하기를 신청할 수 있다.

구글폼 신청서(https://url.kr/r7fxne)를 제출한 후 ‘한 평 책방 운영사무국’으로 본인의 헌책을 보내면 된다.

시민 판매자를 통해 모아진 헌책들은 일주일 간의 꼼꼼한 검수 작업과 <한 평 책방>만의 특별한 포장 작업을 거쳐 판매될 예정이다.

올해는 서울미래유산으로 지정된 ‘청계천 헌책방거리’의 헌책방 15개소와 특색 있는 독립서점, 베스트셀러 작가, 인기 유튜버 등도 헌책 판매자로 참여한다. 코로나19 장기화로 방문객이 감소하여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계천 헌책방거리’의 헌책방 15개소와 독립서점 5개소에서 총 300권의 헌책 판매 신청을 받아 판매하며, 각 독립서점별 특색을 살린 북큐레이팅도 만날 수 있다. 또한 북튜버(book+youtuber) ‘겨울서점’과 베스트셀러 작가 ‘정문정’, SNS 감성작가 ‘새벽세시’ 등도 특별 판매자로 함께 한다.

이렇게 모인 소중한 헌책들은 <한 평 책방>만의 특별한 패키지로 포장되어 테마별 ‘블라인드 북’으로 만들어진다. 6월 17일(목)~30일(수) ‘네이버 스마트스토어’에서 누구나 구매할 수 있다.
<한 평 책방>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서울도서관 홈페이지(lib.seoul.go.kr) 또는 ‘서울도서관’, ‘한 평 책방’ 공식 SNS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