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기간제노동자 채용' 간소화한다
경기도 ‘기간제노동자 채용' 간소화한다
  • 홍성호 기자
  • 승인 2021.06.17 0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로드] 경기도가 올해 경기도 일자리재단과 함께 총 1억1400만원을 투자해 ‘기간제 스마트 채용 통합 접수시스템’ 구축에 나선다. 

시스템 구축이 완료되면, 과도한 서류 제출과 복잡한 채용절차에 어려움 없이 온라인으로 손쉽게 비대면·비접촉 방식으로 응시할 수 있을 전망이다.

이번 ‘기간제 스마트 채용 통합 접수시스템’은 별도의 전산 시스템을 마련, 기간제 노동자의 응시 편의를 증진하고, 채용절차의 통일성을 제고하고자 도입된 사업이다.  

도는 그간 경기도청 및 각 직속기관 등의 홈페이지 채용게시판을 통해 기간제 노동자를 채용하는 방식을 추진해왔다. 

문제는 한 게시판에 모집공고와 서류합격, 최종합격 게시물이 혼재돼 있는데다가, 합격 여부를 확인하려면 일일이 해당 기관 홈페이지에서 관련 게시글을 찾아야 했다.

이번 시스템은 이 같은 불편 없이, 기간제 구직자가 PC 또는 모바일을 통해 해당 시스템을 접속하면 ‘마이 페이지’를 통해 본인의 응시 상태와 합격 여부를 보다 손쉽게 확인할 수 있다.  

특히 시스템 내에서 바로 응시원서를 작성해 접수할 수 있어 별도의 응시원서 서류를 우편이나 이메일, 기관 방문을 통해 제출할 필요가 없다. 뿐만 아니라 제출 서류 간소화를 위해 행정기관별 산재돼 있는 개인정보를 모아 본인이 활용하는 서비스인 ‘공공마이데이터’ 연동기능을 갖췄다.

지원자가 시스템을 통해 간단한 인적사항만 적으면, 주민등록초본 등의 서류를 해당 기관에 제출할 필요 없이 채용 담당자가 경기도 거주여부 등을 직접 확인할 수 있게 된다. 

이 밖에도 Q&A와 F&Q기능을 통해 지원자와 채용 담당자 간에 채용 관련 소통을 강화하고, ‘알림톡’ 기능을 통해 지원자는 합격 또는 불합격 여부를 카카오톡 또는 문자로 파악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경기도는 6월부터 서버 구축과 테스트 운영 절차에 들어가 8월부터 본격적인 시스템 가동에 들어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