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장인 615만3천명, 월 200만원 못 벌어
직장인 615만3천명, 월 200만원 못 벌어
  • 배민형 기자
  • 승인 2021.10.20 08: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래픽=뉴스로드
그래픽=뉴스로드 배민형 기자

 

[뉴스로드] 올해 상반기 전체 임금근로자 가운데 10명 중 3명꼴인 615만3천명(29.8%)은 월급이 200만원에 못 미친 것으로 나타났다. 

19일 통계청이 발표한 ‘2021년 상반기 지역별고용조사, 취업자의 산업 및 직업별 특성’에 따르면. 전체 취업자 중 임금근로자(2,064만 7천명)의 임금수준별 비중을 보면, 100만원 미만은 10.0%, 100만원~200만원미만 19.8%, 200~300만원미만 33.3%, 300~400만원미만 17.8%, 400만원이상은 19.1%로 조사됐다.

100만원 미만, 200~300만원미만, 300~400만원미만, 400만원 이상 비중은 전년동기대비 각각 1.1%p, 0.8%p, 0.7%p, 0.2%p 상승했고, 100~200만원미만 비중은 2.8%p 하락했다.

산업대분류별 임금수준별 임금근로자 비중을 살펴보면, 100~200만원미 만은 ‘농림어업’, ‘사업시설관리,사업지원및임대서비스업’, ‘숙박및음식점업’에서 각각 37.9%, 36.1%, 34.6%로 높게 나타났다.

200~300만원 미만은 ‘사업시설관리,사업지원및임대서비스업’, ‘부동산업’, ‘건설업’에서 각각 41.2%, 40.7%, 37.2%를 차지했다. 400만원 이상은 ‘금융및보험업’, ‘전문,과학및기술서비스업’, ‘정보통신업’에서 각각 41.3%, 40.8%, 38.8%였다. 

직업대분류별 임금수준별 임금근로자 비중을 살펴보면, 100~200만원미만 임금근로자 비중은 ‘단순노무종사자', ‘서비스종사자’에서 각각 37.6%, 33.9%를 차지했다. 

200~300만원 미만은 ‘농림·어업숙련종사자’, ‘장치·기계조작및조립종사자’에서 각각 46.4%, 42.7%였고, 400만원 이상은 ‘관리자’, ‘전문가및관련종사자’에서 각각 80.0%, 33.3%였다. 

이번 조사는 전국 약 23만 4천 표본가구 내에 상주하는 만 15세 이상 가구원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그래픽=배민형 기자)

뉴스로드 배민형 기자qoalsgud11@nat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