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로드] 서울아산병원 간호사 사망 '중대재해법' 처벌 요구 1인 시위
[포토로드] 서울아산병원 간호사 사망 '중대재해법' 처벌 요구 1인 시위
  • 뉴스로드
  • 승인 2022.08.05 2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간호와 돌봄을 바꾸는 시민행동 제공
/간호와 돌봄을 바꾸는 시민행동 제공

[뉴스로드] “서울아산병원은 최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발표한 뇌졸중 적정성 평가에서 최우수 등급인 1등급을 받은 국내 최대규모의 상급종합병원이다. 그럼에도 서울아산병원은 골든타임에 생사여부가 달려있는 뇌출혈에 대해 치료를 하지 못하고, 다른 병원으로 이송하다 골든타임을 놓쳐 간호사를 사망에 이르게 한 것이다.”

지난 4일부터 '간호와 돌봄을 바꾸는 시민행동(이하 '간호돌봄 시민행동')'은 뇌출혈이 발생한 간호사 직원에 대하여 제때 치료를 하지 못하고 다른 병원으로 이송하다가 사망에 이르게 한 사건과 관련하여 서울아산병원 정문 앞에서 1인 시위를 시작했다.

간호돌봄 시민행동은 “이번 사건은 직원에 대한 안전 보건 의무를 소홀히 한 것이므로 중대재해처벌법에 따라 처벌을 하는 것이 타당하며, 당연히 해당 직원에 대해 산재도 인정되어야 할 것이다. 아울러 국내 최대 규모 병원에서 뇌출혈 수술을 담당할 의사가 없었다는 사실 자체가 우리 국민들에게 주는 충격이 매우 큰 만큼 이번 사건의 진상이 명백하게 밝혀질 수 있도록 관계 당국의 철저한 조사 및 책임자 처벌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간호돌봄 시민행동 관계자는 “일부 의료계에서는 이번 간호사 사망 사건 관련 뇌출혈 수술을 담당할 수 있는 의사인력의 부족 문제를 언급하고 있으나, 단일 의료기관으로 국내 최대 규모이자 매출액 기준으로 2조원이 넘어가는 초대형 병원에서 의사인력 부족을 이유로 변명을 한다면 도대체 우리나라에 뇌출혈 관련 응급수술을 할 수 있는 시스템이 갖추어진 병원이 어디 있다는 말인가?”라며, “오늘 정부에서 실사를 나간다고 하니 그 결과와 함께 서울아산병원의 태도를 지속적으로 지켜보면서 1인 시위를 포함한 향후 활동계획을 판단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뉴스로드 newsroad22@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