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그룹, 협력사 일자리 창출 위해 600억 조성
한화그룹, 협력사 일자리 창출 위해 600억 조성
  • 김혜자 기자
  • 승인 2018.06.28 16: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화그룹 7개 계열사가 KDB산업은행과 함께 협력회사 일자리 창출을 위해 600억원의 기금을 조성한다.

이를 위해 28일 더플라자호텔에서 한화그룹 7개 계열사와 KDB산업은행이 ‘일자리 창출 상생펀드 금융지원 협약식’을 가졌다.

이번 일자리 창출에 참여하는 계열사는 한화, 한화케미칼, 한화에어로스페이스, 한화지상방산, 한화건설, 한화갤러리아, 한화S&C이다.

‘일자리창출 상생펀드’는 한화그룹이 300억원, 산업은행이 300억원을 지원해 조성했다.

한화그룹 협력사는 산업은행으로부터 시중금리보다 낮은 금리로 대출받을 수 있다. 이를 통해 자금난에 대한 걱정을 덜고 사업확장을 돕는다. 아울러, 최근 1년간 고용이 증가한 일자리창출 우수 협력업체는 대출금리 추가인하 혜택도 받을 수 있다.

한화그룹은 이 밖에도 한화시스템, 한화첨단소재, 한화호텔앤드 리조트 등 총 12개 계열사가 ‘일자리창출 상생펀드’에 참여하고 있다. 이미 1,330억원의 기금을 조성한 바 있다. 이번 기금까지 더하면 1,930억원의 기금을 조성하게 된다.

한편, 한화그룹은 금융지원과 더불어 협력사에 대한 기술 및 교육 지원도 실시한다. 컨설팅을 통해 취약 부문을 개선하는‘공정개선 프로그램’, 제조원가 및 품질 경쟁력을 제고시키는‘원가 관리 교육’이 대표적인 프로그램이다.

특히 중소기업에 부족할 수 있는 경영 활동에 대한 컨설팅 및 개선 지원 활동이 협력사에 실질적인 도움을 주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