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영,“지난해 무단결석 고등학생 2만1509명”
김해영,“지난해 무단결석 고등학생 2만1509명”
  • 홍성호 기자
  • 승인 2018.09.19 1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로드] 2018년 2월 기준으로 무단결석을 한 고등학생의 수가 2만1천509명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19일 김해영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교육부의 ‘2017년 고등학교 무단결석 학생 현황’ 자료에 따르면, 이같이 나타났다고 밝혔다.

광역 시·도별로는 경기도가 6천863명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서울 3천470명, 인천 1천912명, 강원 1천200명, 부산 1천132명 순이었다. 

무단결석 사유로는 학교부적응이 1만2천661명(58.9%), 홈스쿨링 223명(1%), 해외출국 157명(0.7%), 대안교육 118명(0.6%) 순이었다. 

무단결석 고둥학생 중 학교로 복귀한 학생 수는 1만7천303명(80%)인 반면, 4천206명(20%)의 학생은 복귀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미 복귀 학생은 경기도가 1천621명으로 가장 많았고, 서울 731명, 전남 299명, 경남 286명, 부산257명 순으로 많았다. 

한편, 소재 및 안전을 파악하기 위해 경찰에 수사 의뢰한 건수가 90건, 소재를 확인 중인 건 은 1건(부산)으로 확인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