욕지도 어선 전복 부상자 3명, 헬기로 긴급 이송
욕지도 어선 전복 부상자 3명, 헬기로 긴급 이송
  • 김동훈 기자
  • 승인 2019.01.11 1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 오전 5시께 경남 통영시 욕지도 남쪽 약 80㎞ 해상에서 여수 선적 9.77t급 낚시어선 무적호가 전복돼 통영해경이 구조활동을 벌이고 있다.사진=연합뉴스
11일 오전 5시께 경남 통영시 욕지도 남쪽 약 80㎞ 해상에서 여수 선적 9.77t급 낚시어선 무적호가 전복돼 통영해경이 구조활동을 벌이고 있다.사진=연합뉴스

 

[뉴스로드] 11일 오전 4시 57분경 경남 통영시 욕지도 남쪽 약 80㎞ 해상에서 여수 선적 9.77t급 낚시 어선 무적호가 전복돼 통영해경이 구조활동을 벌이고 있다. 이 사고로 현재까지 승선 인원 14명 중 12명은 구조됐으며 2명은 실종 상태로 해경이 수색을 벌이고 있다.

사고 현장에서 부상자 3명은 해경 헬기로 병원에 긴급 이송됐다. 여수해경에 따르면 부상자 2명은 여수 전남병원에 나머지 1명은 목포 한국병원으로 분산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해경 관계자는 "사고가 난 배는 어선으로 선장을 포함해 총 14명이 승선했으며 낚시를 마치고 항구로 귀환하는 중 사고를 당한 것으로 파악됐다"고 전했다. 

보고를 받은 이낙연 총리는 해양수산부 장관 등 유관부처 장관에게 긴급 지시를 내리고 실종자 수색에 최선을 다할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