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임단협 잠정 타결, 주요 합의 내용은?
KB국민은행 임단협 잠정 타결, 주요 합의 내용은?
  • 박혜림 기자
  • 승인 2019.01.24 11: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일 KB국민은행 노사가 임단협에 잠정 합의했다. 사진=연합뉴스
23일 KB국민은행 노사가 임단협에 잠정 합의했다. 사진=연합뉴스

[뉴스로드] KB국민은행 노사가 23일 중앙노동위원회 사후조정 회의에서 조정안을 수용하며 임단협을 잠정 합의하기로 결정했다. 노사 간 이견이 커 총파업까지 이어졌던 임단협 교섭 4개월 만에 갈등이 일단 봉합되는 모양새다.

노사는 비정규직에서 전환된 최하위직급(L0) 및 페이밴드(호봉상한제) 등 이번 교섭의 핵심 쟁점에 대해서는 노사 및 외부전문가가 참여하는 인사제도 TFT를 구성, 5년 이내 기간동안 논의를 이어가기로 했다. 인사제도 TFT는 L0 근속년수 인정과 페이밴드 포함 합리적 급여체계 개선 방안을 논의할 방침이다. 만약 TFT 에서 결론을 내지 못할 경우 2014년 11월 1일 이후 입사한 직원에 대해 페이밴드 상한을 5년간 완화하기로 했다. 

임금피크제는 전직원 모두 만 56세 생일 익월 1일부터 적용하는 것으로 통일했다. 다만 팀장급 이하 직원은 재택연수 6개월을 실시할 예정이다.

또한 노사는 3년 이상 근무한 전문직무직원 중 일정 연봉 이하인 경우 무기계약직으로 전환하고 후선보임 점포장 비율도 축소하기로 합의했다. 중식 1시간 보장 및 PC오프제 도입도 합의했으나, 한 달 8일간 예외를 두고 올 상반기 4일을 추가하기로 했다.

노사는 주52시간 근무제를 대비해 근로시간 관리시스템 및 유연근무제 TFT 를 도입하는데도 합의했다.

허인 행장은 “미래 지향적인 노사 관계를 바탕으로‘고객이 중심이 되는 KB국민은행’을 만들어 가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말했다.

노조 또한 “아쉬운 부분이 없지는 않지만 더 이상 국민과 고객의 피해만은 막아야 했기에 노사 양측 모두 어려운 상황에서 결단을 내렸다”며 “임금인상분의 0.6%를 금융산업공익재단에 기부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