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서희, JYJ 김재중 저격? "으이구 탈덕"
한서희, JYJ 김재중 저격? "으이구 탈덕"
  • 이수정 기자
  • 승인 2019.05.07 15: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서희 인스타그램 갈무리
한서희 인스타그램 갈무리

 

[뉴스로드] 가수 연습생 출신 한서희가 SNS에 그룹 구구단 멤버와 식사하는 사진을 올렸다가 돌연 삭제했다.

한서희는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구구단 멤버 나영, 하나와 함께 식사하는 사진을 올리면서 두 사람의 얼굴을 모자이크 처리했다. 하지만 구구단 팬들은 삭제된 사진이 구구단 멤버임을 알아봤고, 사진을 지울 것을 요구했다. 빅뱅 출신 탑과 대마초 사건으로 논란을 빚은 한서희가 구구단에 민폐를 끼칠 것을 우려한 것. 

팬들의 요구가 잇따르자 한서희는 해당 사진을 삭제했다. 하지만 그것으로 끝나지 않았다. 한서희가 식당 영수증 사진을 올리며 “인당 25만 원인데, 니들이 사줄 수 있음 사줘 봐. 또 XXX하면 고소 바로 때린다”며 반발한 것.

한서희는 “구구단한테 민폐 그만 끼치라”는 팬들의 요구에 “이럴 시간에 스밍(스트리밍)이나 돌려”라고 반박하기도 했다. 

한서희는 또 동방신기 멤버인 동방신기 출신 JYJ 김재중로 추정되는 인물을 저격하기도 했다. 한서희는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인스타그램 그렇게 하시면서 스토리 염탐하면 뜨는 거 모르셨나 봐요. 박제한 걸로 왜 난리. 그럴 거면 왜 염탐을 하고 가세요. 이것도 염탐하시겠지. 으이구 탈덕(팬 활동을 그만둠)”이라는 글을 올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