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온스메디케어, 의료용 손 소독제 10만통 영국 수출
휴온스메디케어, 의료용 손 소독제 10만통 영국 수출
  • 이수정 기자
  • 승인 2020.04.21 11: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휴온스메디케어 제공
사진=휴온스메디케어 제공

 

[뉴스로드] 휴온스메디케어는 21일 자사의 의료용 손 소독제 ‘휴스크럽’ 10만통을 영국의 헬스케어 기업 ‘프로테크닉 헬스케어(Protechnique Healthcare, 이하 프로테크닉)’를 통해 영국 정부로 수출한다고 밝혔다.

이번 수출은 전세계적으로 확산세가 지속되고 있는 ‘코로나19’로 인해 손 소독제 수요가 급증해 영국 전역에서도 감염 차단을 위한 손 소독제 공급에 비상이 걸리면서 ‘프로테크닉’사가 휴온스메디케어에 긴급 수출을 요청해 성사됐다.

휴온스메디케어는 계약 체결과 동시에 영국 정부(NHS)에 초도 물량 ‘휴스크럽’ 10만통을 전량 출하할 예정이며, 국내 최초 티슈형 항균 피부 소독제인 ‘헥시와입스’ 수출에 대한 논의도 이어갈 계획이다.

‘휴스크럽’은 클로르헥시딘 글루코산염 1%와 에탄올 83% 혼합 제제의 의료용 의약품이다. 다제내성균을 포함한 진균, 결핵균, 각종 바이러스 등 광범위한 살균이 가능하며, 액상 형태로 사용 후 끈적임이 없어 피부 자극과 손상이 적다. 미국 질병관리센터(CDC)의 손 소독 지침에서 권장하는 알코올 70% 이상을 함유하고 있어 외과적 손 소독제로 적합하다.

휴온스메디케어 이상만 대표는 “국내 자체 기술력으로 개발 및 제조한 고품질의 살균 소독제 ‘휴스크럽’의 영국 정부 수출을 시작으로 글로벌 감염 관리 시장 공략을 더욱 가속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