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의도 뚝섬 반포 한강공원 8일부터 출입 통제
여의도 뚝섬 반포 한강공원 8일부터 출입 통제
  • 김동훈 기자
  • 승인 2020.09.08 14: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로드] 여의도․뚝섬․반포한강공원의 일부 밀집지역이 8일 오후 2시부터 시민 출입이 통제된다. 

서울시에 따르면 통제구간은 여의도는 이벤트광장, 계절광장이다. 뚝섬은 자벌레 주변 광장(청담대교 하부 포함)- 반포는 피크닉장 1, 2 구간이다. 

공원 내 전체 매점(28개소) 및 카페(7개소)는 매일 21시에 문을 닫아야 한다. 11개 한강공원 주차장(43개소)도 21시 이후에는 진입할 수 없다.

서울시는 공원 내 야간 계도 활동 강화를 통해 21시 이후 음주․취식 자제를 권고할 예정이며, 이용자 간 2m 거리두기 및 마스크 착용에 대한 계도를 할 계획이다. 

이번 조치는 서울시 ‘천만시민 멈춤 주간’이 종료될 때까지 지속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