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탄소 발자국 줄이기' 함께 해요
'탄소 발자국 줄이기' 함께 해요
  • 임해원 기자
  • 승인 2021.04.20 09: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신한은행
사진=신한은행

신한은행은 지구의 날을 맞아 기후행동 실천의 일환으로 탄소 발자국 줄이기 ‘씬(THIN) 한 캠페인’을 시행한다고 20일 밝혔다.

올해로 51주년이 된 지구의 날은 매년 4월 22일로 환경 오염과 자원 낭비로 인해 파괴된 지구를 되살리자는 취지로 지정된 기념일이다. 신한은행은 지구의 날 취지를 고객과 직원이 함께 되새기며 기후행동을 실천하고자 ‘THIN 한 캠페인’을 준비했다.

먼저 신한은행 직원을 대상으로 ▲사무실 내 개인 텀블러 사용하기 ▲본점 직원 식당 잔반 줄이기 ▲퇴근 시 사무실 소등 및 사용하지 않는 전기 끄기 등 생활 속 탄소 발자국 줄이기 운동을 진행한다.

4월 22일 지구의 날 당일에는 환경부 주관 ‘전국 소등행사’에 작년에 이어 올해도 참여해 오후 8시부터 약 10분간 신한은행 본점 및 주요 대형건물에 소등을 할 예정이다. 또한 4월 19일부터 5일간 생활 속 플라스틱 프리(FREE)를 실천하는 사진을 SNS (인스타그램)에 게시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기프티콘 100매를 제공한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캠페인이 정부의 2050 탄소중립 및 신한금융그룹의 친환경 전략인 ‘제로 카본 드라이브’(Zero Carbon Drive) 실현에 보다 더 다가가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신한은행은 오는 2030년까지 자사의 모든 업무용 차량을 무공해차(전기차•수소차)로 바꿀 것을 선언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