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기후위기 극복 위한 '2050 탄소중립' 동참
경기도, 기후위기 극복 위한 '2050 탄소중립' 동참
  • 홍성호 기자
  • 승인 2021.05.24 0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로드] 경기도는 24일 환경부와 탄소중립 지방정부 실천연대가 공동으로 주최하는 ‘탄소중립 실천 특별세션’에 참여해 '2050 탄소중립'을 선언한다. 

탄소중립은 지구 온도 상승을 유발하는 온실가스 배출을 최대한 줄이고, 산림 등 탄소흡수원을 늘려서 온실가스 순 배출량을 ‘0’으로 만드는 것이다. 

기후변화 분야 최고 전문기구인 IPCC(Intergovernmental Panel on Climate Change)에서는 지구의 온도 상승을 1.5℃ 이내로 유지하기 위해 전 세계 모든 국가가 2050년까지 탄소중립을 달성해야 한다는 연구보고서를 발간한 바 있다. 

이러한 연구 결과에 따라 유럽연합, 미국, 일본 등이 2050 탄소중립을 선언한 바 있으며, 우리나라도 작년 10월 탄소중립을 선언했다.

경기도는 그간 기후변화 대응을 위해 탄소중립 지방정부 실천연대 참여, 경기도형 그린뉴딜 발표, 탈석탄 동맹(PPCA) 가입, 전국 탈석탄 금고 선언 등 2050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정책을 추진해 온 바 있다. 앞으로는 중장기 경기도 기후변화 대응계획 수립, 탄소인지예산 도입 등 기후변화 대응 노력을 더욱 강화해 나갈 방침이다. 

이와 함께 도민과 함께 하는 탄소중립 정책 이행을 위해 도민 추진단을 구성해 도민의 자발적 참여와 인식을 확산하고 정책의 이행 기반을 강화하기 위해 관련 제도 정비도 병행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