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동의 미디어 사용, 건강하고 안전하게
아동의 미디어 사용, 건강하고 안전하게
  • 홍성호 기자
  • 승인 2022.03.07 1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CS교육문화컨설팅의 전문가가 상담을 받기 위해 참석한 고객에게 상담 과정을 설명하는 모습.  사진=LG유플러스 제공
KCS교육문화컨설팅의 전문가가 상담을 받기 위해 참석한 고객에게 상담 과정을 설명하는 모습. 사진=LG유플러스 제공

 

[뉴스로드] LG유플러스가 아동의 건강하고 안전한 미디어 이용 습관 형성을 위해 전문가와 함께하는 ‘미디어 안전 상담소’를 진행한다고 7일 밝혔다.

‘미디어 안전 상담소’는 전국 라이브 스튜디오를 활용해 고객을 초청하고, 전문가와 미디어 활용 관련 상담을 제공하는 프로그램이다. LG유플러스는 최근 키즈폰 등 아동용 스마트폰 시장이 확대됨에 따라, 단순한 제품 판매를 넘어 아동의 건강한 미디어 사용 습관 형성을 지원하기 위해 상담소 운영을 기획했다.

실제로 아동이 스마트폰이나 PC 등을 활용해 미디어를 과도하게 시청하는 ‘과몰입’은 사회적 문제로까지 대두되고 있다. 2019년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스마트폰 과의존 실태조사’에 따르면 국내 유아동 22.9%가 스마트폰 과의존 고위험군으로 나타나기도 했다.

이 같은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LG유플러스는 지난 1월 시청자미디어재단, 육아정책연구소와 협업을 체결하고, 아동의 건강한 미디어 사용을 위한 캠페인을 공동 추진키로 했다. 캠페인의 일환으로 추진된 이번 미디어 안전 상담소는 LG유플러스가 보유한 전국 8개 라이브 스튜디오에서 순차적으로 진행된다.

앞서 LG유플러스는 지난달 김포직영점에서 미디어 안전 상담소를 파일럿으로 운영했다. 파일럿 운영을 통해 확보한 노하우를 바탕으로 상담소는 ▲3월 8일 부천점 ▲14일 동탄2신도시점 ▲17일 충주연수점 ▲22일 세종점 ▲29일 대구범어점 ▲4월 1일 부산금정점 ▲4월 7일 제주광양점에서 진행할 예정이다.

LG유플러스는 상담소 운영에 앞서 지역 내 가입자에게 MMS를 통해 ‘미디어 과의존 테스트’를 전달할 예정이다. 테스트에 참여하고 상담을 신청한 고객은 상담에 참여할 수 있다 다만,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참여 인원이 제한되며, 선정된 고객에게는 별도 연락을 통해 안내할 방침이다. 상담은 별도 비용 부담 없이 무료로 제공된다.

상담에는 맞춤형 교육 컨설팅 업체인 KCS 교육문화컨설팅 내 전문가가 참여한다. 전문가는 자녀의 미디어 과몰입을 예방할 수 있는 ▲부모와 함께하는 가족게임 ▲오프라인 및 온라인 활동의 균형 ▲바르게 앉아서 핸드폰을 사용하기 ▲유료 결제 제한 가이드 ▲인터넷 공간 속 정보를 모두 믿지 않기 등 건강한 미디어 활용 방안에 대해 소개하고, 실제 사례별 조언도 제공할 예정이다.

이밖에도 LG유플러스는 자녀의 미디어 과몰입 예방을 주제로 영상을 제작, IPTV를 통해 송출한다. LG유플러스가 직접 제작한 영상은 아동의 눈높이에 맞춰 올바른 미디어 이용 습관을 기를 수 있도록 안내하는 내용으로 구성됐다. 미디어 교육 영상은 아동의 시청 빈도가 높은 콘텐츠를 중심으로 영상을 노출된다.

LG유플러스 이번 미디어 안전 상담소 운영을 통해 확보한 성과를 분석, 추가적인 상담소 운영을 검토할 방침이다. 또한 IPTV를 통해 선보이는 미디어 교육 영상도 추가로 제작, 순차 공개할 계획이다.

 

뉴스로드 홍성호 기자newko1122@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