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도날드 또 '진상고객' 점원 얼굴에 햄버거 던져
맥도날드 또 '진상고객' 점원 얼굴에 햄버거 던져
  • 이수정 기자
  • 승인 2018.12.06 14: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갈무리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갈무리

[뉴스로드] 울산에서 발생해 국민적 공분을 산 맥도날드 갑질고객과 유사한 사건이 서울에서도 발생했다.

6일 온라인에서는 한 중년남성이 매장 직원의 얼굴에 햄버거를 던진 장면이 담긴 던지는 영상이 공개됐다. 영상 속 중년 남성은 주문한 제품이 늦게 나왔다며 직원의 면전에 햄버거가 담긴 봉지를 던졌다. 졸지에 봉변을 당한 직원은 "잘못한게 없는데 왜 햄버거를 던지냐"며 항의했고, 중년 남성은  물러서지 않고 맞섰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매장 전광판을 살펴본 뒤 중년 남성의 잘못을 확인했다. 통상 제품을 주문하면 순서대로 전광판에 표시되는데 중년 남성이 이를 보지 않고 늦게 나온다고 오인한 거였다. 상황 설명을 들은 중년 남성은 매장 직원에게 사과하면서 사건은 일단락됐다.

하지만 피해를 입은 직원은 스트레스를 받아 본사에서 심리상담을 제안받는 등 후유증을 겪은 것으로 알려졌다.

맥도날드 관계자는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해당 사건은 약 1개월 전에 서울 은평구 연신내점에서 일어난 일로 고객이 햄버거를 직원의 면전에서 던진 것은 맞다"고 확인했다. 이 관계자는 또 "해당 사건은 울산 드라이브 스루 매장과 달리 고객이 현장에서 사과해 일단락됐고 해당 직원 역시 계속 일하고 싶다는 뜻을 나타냈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